읽기모드공유하기
뉴시스|정치

민주, 서해 공무원 사건 TF 구성…“與 사실왜곡 많아”

입력 2022-06-26 11:07업데이트 2022-06-26 11:08
글자크기 설정 레이어 열기 뉴스듣기 프린트
글자크기 설정 닫기
더불어민주당은 26일 논란이 재점화된 북한의 서해상 해양수산부 공무원 사살 사건에 대해 당내 태스크포스(TF)를 구성해 대응키로 했다.

민주당 우상호 비상대책위원장은 이날 오전 국회에서 기자간담회를 갖고 “하태경 의원을 중심으로 진행되는 서해 공무원 사건에 대한 국민의힘쪽 대응이 지나치게 정략적이고 사실 왜곡을 너무 많이 하는 것 같다”며 “제가 꽤 오래 인내해 왔는데 이 문제에 대응을 해야겠다고 결심했다”고 밝혔다.

우 위원장은 “그래서 당내에 서해 공무원 사건 TF를 만들겠다”며 “이 문제에 정통한 당내 인사들로 TF를 만들고 앞으로 TF를 중심으로 이 문제를 어떻게 다룰 것인지 논의하고 대응 방안을 강구하겠다”고 말했다.

TF 팀장은 육군 대장 출신인 김병주 의원이 맡는다. 문재인 정부 청와대 국정상황실장을 지낸 윤건영 의원과 21대 국회 전반기 국방위원회 민주당 간사인 황희 의원, 국가정보원 출신인 김병기 의원 등이 TF에 참여한다.

[서울=뉴시스]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댓글 0
닫기
많이 본 뉴스
정치
베스트 추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