읽기모드공유하기
동아닷컴|정치

이재명·윤석열, 27일 첫 양자 TV토론 확정

입력 2022-01-18 11:06업데이트 2022-01-18 11:13
글자크기 설정 레이어 열기 뉴스듣기 프린트
글자크기 설정 닫기
120분간 진행
진행 방식·토론 범위 아직 정해지지 않아
이재명 더불어민주당 대선 후보(왼쪽), 윤석열 국민의힘 대선 후보. 뉴시스·사진공동취재단
더불어민주당 이재명 대선 후보와 국민의힘 윤석열 후보가 오는 27일 첫 TV토론에 합의했다. 이에 따라 두 후보는 지상파 방송 3사 주관으로 이날 밤 10시부터 120분간 양자 토론으로 맞붙게 됐다.

더불어민주당 선거대책위원회에서 TV토론 준비단장을 맡고 있는 박주민 의원은 18일 서울 여의도 당사 브리핑에서 “오늘 공문으로 정식 답변을 받았다”면서 이같은 내용을 전했다.

박 의원은 이어 “양자TV 토론은 두 후보를 두고 민생과 미래 비전, 이를 실천할 능력 등이 있는지 검증할 수 있는 시간이 될 것”이라고 했다. 다만 진행 방식이나 토론 범위 등은 아직 정해진 바 없다.

국민의당과 정의당은 양자토론 합의에 강하게 반발하고 있는 상황이다. 박 의원은 이와 관련해 “방송 3사가 설 연휴 이후 4당 합동 토론을 제안했고, 이 후보는 이를 수용했다”며 “다른 당 후보들의 참여를 기대한다”고 전했다.

조혜선 동아닷컴 기자 hs87cho@donga.com

오늘의 추천영상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댓글 0
닫기
많이 본 뉴스
정치
베스트 추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