60대서 50대로 세대교체

동아일보 입력 2010-09-07 03:00수정 2010-09-07 03:00
공유하기뉴스듣기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국정원 안팎에선 전임 김 기조실장(63)과 박성도 2차장(63), 최종흡 3차장(62)이 모두 60대였다는 점에서 국정원 고위직들이 50대 초반으로 세대교체가 이뤄졌다는 평가도 나온다. 한편 해외·북한 정보 담당인 김숙1차장이 유임된 것과 관련해 김 차장이 남북관계와 관련한 모종의 역할을 하고 있는 것 아니냐는 관측도있다.

정용관 기자 yongari@donga.com


0 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댓글쓰기 Copyright ⓒ 동아일보 & donga.com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0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
동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