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한국당 전국委 소집]새대표에 이회창씨 선출

입력 1997-03-13 13:06수정 2009-09-27 02:38
공유하기뉴스듣기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신한국당은 13일 전국위원회를 열고 李洪九(이홍구)대표의 후임에 李會昌(이회창)상임고문을 선출했다. 당총재인 金泳三(김영삼)대통령은 이날오후 서울 汝矣島 63빌딩 국제회의장에서 열린 전국위원회에서 李고문을 새 대표로 지명, 전국위원들의 동의를 받았다. 신한국당내 유력한 大選예비주자중 한 명인 李고문이 새 대표가 됨으로써 與圈뿐만 아니라 野圈의 大選구도에도 영향을 미치는 등 정치권 전반에 상당한 파장을 불러일으킬 것으로 보인다. 특히 金대통령이 李고문을 새 대표로 지명한 것이 與圈의 大選후보 조기가시화로 해석될 수 있는데다 與圈내 「李會昌세력」이 급격히 확산될 가능성육D


Copyright ⓒ 동아일보 & donga.com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동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