읽기모드공유하기
동아일보|사람속으로

의식없는 어린이 구조-화재진압 등 정의실천 3명 ‘포스코 히어로즈’ 선정

입력 2022-01-17 03:00업데이트 2022-01-17 03:18
글자크기 설정 레이어 열기 뉴스듣기 프린트
글자크기 설정 닫기
포스코청암재단은 사회 정의를 실천한 시민 3명을 ‘포스코 히어로즈’로 선정하고 상패와 장학금을 전달했다고 16일 밝혔다.

김도중 씨(46)는 신호대기 중 의식이 없는 어린이를 발견하고 직접 심폐소생술을 실시했다. 구급차가 늦자 직접 자신의 차에 태워 병원으로 옮겼다. 버스 운전사 송대웅 씨(43)는 고속도로에서 사고로 불이 난 차량을 목격하자 버스를 멈추고 소화기를 이용해 화재를 진압했다. 대학생 이규상 씨(25)는 고속도로에서 음주운전 차량을 발견해 40분 동안 추격해 경찰이 검거할 수 있도록 도왔다.

이건혁 기자 gun@donga.com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댓글 0
닫기
많이 본 뉴스
사람속으로
베스트 추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