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기남부권역외상센터장 선임… 이국종 후임에 ‘애제자’ 정경원씨

동아일보 입력 2020-02-21 03:00수정 2020-02-21 03:00
공유하기뉴스듣기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아주대병원은 20일 정경원 아주대병원 외상외과 과장(44·사진)을 신임 권역외상센터장으로 임명했다. 아주대병원과의 갈등으로 이달 초 경기남부권역외상센터장직에서 물러난 이국종 교수의 후임이다. 정 과장의 임기는 전임 센터장의 잔여 임기인 올해 11월 24일까지다.

정 신임 센터장은 2002년 부산대 의대를 졸업한 뒤 외상외과 의사가 되기 위해 2010년 이 교수의 첫 임상강사가 됐다. 2011년 소말리아 ‘아덴만 여명’ 작전에서 크게 다친 삼호주얼리호 석해균 선장 수술에 함께하기도 했다.
주요기사

#경기남부권역외상센터장#정경원
0 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댓글쓰기 Copyright ⓒ 동아일보 & donga.com
기사 의견 0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
동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