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당-황순원문학상 장석남-이승우씨 선정

동아일보 입력 2010-09-20 03:00수정 2010-09-20 03:00
공유하기뉴스듣기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제10회 미당·황순원문학상(중앙일보 주관) 수상자로 시인 장석남 씨(45)와 소설가 이승우 씨(51)가 19일 각각 선정됐다. 수상작은 장 씨의 시 ‘가을 저녁의 말’, 이 씨의 단편 ‘칼’. 상금은 미당문학상 3000만 원, 황순원문학상 5000만 원이며 시상식은 11월 30일 서울 중구 서소문동 올리브타워에서 열린다.


0 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댓글쓰기 Copyright ⓒ 동아일보 & donga.com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0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
동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