성신여대 정규화교수, 제1회 이미륵상 수상

입력 1999-03-04 19:37수정 2009-09-24 09:55
공유하기뉴스듣기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정규화(鄭奎和·63)성신여대 독문과 교수와 독일의 루돌프 고스만이 제1회 이미륵상 수상자로 결정됐다.

한독협회와 독한협회는 3일 “이미륵박사의 탄생 1백주년(8일)을 맞아 이박사의 문학과 삶의 궤적을 찾는데 일생을 바친 정교수와 고스만을 수장자로 선정했다”고 밝혔다.


Copyright ⓒ 동아일보 & donga.com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동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