애도[바람개비]

김동욱 기자 입력 2020-08-10 03:00수정 2020-08-10 03:00
공유하기뉴스듣기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전남 고흥에는 230개 섬이 있다. 소록도, 나로도 등 유명한 섬들 가운데 최근 ‘애도’가 주목받고 있다. 2016년 개방 뒤 수백 년간 사람 발길이 닿지 않은 원시 난대림과 수백 종의 꽃이 피어 있고 아기자기한 돌담길도 매력적이다. 탐방로로 들어가면 거대하고 어두운 원시 난대림이 펼쳐진다. 잠시 숨을 고르고 올라가면 섬 정상. 이곳엔 밖에서는 보이지 않는 비밀의 꽃 정원이 있다. 자그마한 섬에 이처럼 다양한 풍경이라니 놀랍다.

김동욱 기자 creating@donga.com



#전남 고흥#애도#소록도
0 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댓글쓰기 Copyright ⓒ 동아일보 & donga.com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0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
동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