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포트라이트]北3대 권력세습 앞날은?

동아일보 입력 2010-09-29 03:00수정 2010-09-29 03:00
공유하기뉴스듣기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북한이 군주제 국가에서나 있을 법한 3대 권력세습을 공식화했다. ‘인민군 대장’으로 북한 공식매체에 처음 등장한 김정일 국방위원장의 3남 김정은은 27세에 불과하다. 베일에 싸여 있던 그를 서둘러 후계자로 세운 것은 북한 체제가 그만큼 불안정하다는 증거이기도 하다. 김정은의 등장이 한반도 정세에 어떤 영향을 미칠지 주시해야 하는 이유다.

최남진 namjin@donga.com
주요기사

0 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댓글쓰기 Copyright ⓒ 동아일보 & donga.com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0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
동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