더 순한 에쎄 담배 나왔다

입력 2004-07-13 14:07수정 2009-10-09 18:54
공유하기뉴스듣기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KT&G가 타르 함량을 획기적으로 낮춘 '에쎄' 담배 두 종류를 내놓는다. 타르가 각각 1mg, 2.5mg 들어간 '에쎄 원'과 '에쎄 필드'(사진)가 그것. 기존 에쎄의 타르 함량은 4.5~6.5mg.

KT&G는 "건강을 생각하는 소비자들이 급격하게 '초슬림, 초저타르형' 제품을 찾고 있어서 순한 담배인 에쎄를 더욱 순한 브랜드로 세분화하게 됐다"고 말했다.

19일부터 매장에서 살 수 있으며 값은 갑당 2000원.

하임숙기자 artemes@donga.com




0 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댓글쓰기 Copyright ⓒ 동아일보 & donga.com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0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
동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