읽기모드공유하기

[애니메이션]애니메이션 ‘왕후심청’ 8월 남북한 함께 개봉

입력 2005-07-13 03:27업데이트 2009-10-08 23:20
글자크기 설정 레이어 열기 뉴스듣기 프린트
글자크기 설정 닫기
남북한이 공동 제작한 애니메이션 ‘왕후심청’(감독 넬슨 신)이 한국영화 사상 최초로 한국과 북한에서 사흘 간격으로 개봉된다.

‘왕후심청’의 제작사인 코아필름 서울은 12일 “광복절인 다음 달 15일 ‘국제영화관’ 등 평양 시내 6개 극장에서 ‘왕후심청’을 개봉한다고 북한의 공동제작사인 ‘조선 4·26 아동영화촬영소’가 8일 e메일로 알려왔다”고 밝혔다. 국내에서는 다음 달 12일 개봉한다.

북한 측은 e메일에서 “조선(북한) 최고 수준의 인민배우들이 현지 상영을 위한 ‘평양 표준어’ 녹음 작업을 진행 중이며 25일경에 마무리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민동용 기자 mindy@donga.com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댓글 0
닫기
많이 본 뉴스
최신기사
베스트 추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