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핫이슈]송준근 선행-안정환 교통사고-박해진 SNS 사칭에 곤혹 ‘시끌’

동아닷컴 입력 2015-01-14 17:46수정 2015-01-14 17:46
공유하기뉴스듣기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사진=동아닷컴DB
1월 14일 주요 포털 검색어를 장식한 온라인에서 가장 ‘핫’한 뉴스를 소개한다.

■보육교사 구속영장 신청
인천의 한 어린이집에서 보육교사가 4세 어린이를 폭행한 정황이 포착됐다. 당시 장면이 담긴 폐쇄회로(CC)TV가 공개돼 공분을 사고 있다.

인천 연수경찰서는 13일 “8일 낮 12시 50분경 인천 연수구의 모 어린이집 보육교사 A씨(33·여)가 자신의 딸 B양(4)을 폭행했다”는 부모의 신고가 들어와 수사 중이라고 전했다.

경찰은 해당 어린이집 CCTV 화면을 통해 A씨가 손으로 B양의 머리를 강하게 내리쳐 의자 아래 바닥으로 쓰러뜨린 사실을 확인했다고 설명했다. 그 이유는 남긴 김치를 억지로 먹이다 B양이 이를 뱉어 냈기 때문.

주요기사
이번 폭행은 같은 어린이집에 다니는 다른 원생이 부모에게 이 사실을 알려 피해학생 부모가 이를 전해 들으면서 밝혀졌다.

경찰은 폭행 사실이 밝혀지면 해당 보육교사에 대해 아동복지법상 학대죄 등을 적용해 구속영장을 신청할 방침이다.

■송준근 선행
개그맨 송준근, 이상호, 이상민의 선행이 누리꾼들에게 감동을 주고 있다.

최근 유튜브에는 KBS2 ‘개그콘서트’의 코너 ‘닭치고’ 출연팀인 송준근, 이상호, 이상민이 한 환자의 가족을 방문해 선행을 하는 모습을 담은 영상이 올라왔다.

송준근이 이상민, 췌장암 말기 아버지를 둔 한 학생의 사연을 듣고, 이상민 이상호와 함께 학생 아버지의 마지막 결혼기념일에 이벤트를 해주는 내용이다.

이들은 함께 마지막 가족사진을 찍을 카메라를 가족에게 선물하고 가족들의 영상편지를 제작해 병실에서 상영했다. 이를 본 투병중인 아버지와 병실 안 모두가 눈시울을 붉혔다.

하지만 안타깝게도 일주일 뒤 이 학생의 아버지는 가족들의 품을 떠났다. 이후 가족들의 모습을 담은 동영상이 온라인에 퍼지며 많은 사람들의 마음을 안타깝게 했다.

■안정환 교통사고
안정환 MBC 축구 해설위원(39)이 교통사고를 당해 팬들을 우려를 사고 있다. 서울 동작경찰서에 따르면 안정환은 전날 오후 9시 15분께 한국과 쿠웨이트 간의 축구경기 녹화중계를 마친 후 로드 매니저 이모 씨가 몰던 카니발 승합차를 타고 귀가하던 중 서울 동작구 여의대방로 서울지방병무청 인근에서 4중 추돌사고를 당하고 말았다.

교통사고는 김모 씨(59)가 몰던 렉서스 승용차가 신호 대기 중이던 안정환의 카니발 차량을 들이받으면서 일어났다. 이번 교통사고에 휘말린 안정환 등 6명은 모두 경상만 입어 병원 치료를 받은 뒤 귀가한 것으로 알려졌다.

경찰의 조사 결과 김 씨는 술에 취한 상태였으며, 혈중알코올농도가 면허취소 수치인 0.1%를 넘었던 것으로 전해졌다. 경찰은 김 씨를 특정범죄가중처벌법상 음주운전 혐의 등으로 불구속 입건할 계획이다.

■박해진 SNS 사칭에 곤혹
배우 박해진이 계속되고 있는 소셜네트워크서비스(SNS) 사칭에 곤혹스러워 하고 있다.

최근 본인인증 절차가 필요 없이 누구나 쉽게 계정을 만들 수 있는 SNS가 늘어나 연예인을 사칭하는 계정이 늘어나고 있는 가운데, 본인을 박해진이라 주장하는 사칭 SNS가 연이어 발견되고 있는 것.

박해진은 국내뿐만 아니라 중국과 일본 등 아시아 전역에서 활동하고 있기 때문에 팬들과의 소통 창구로 SNS의 역할은 중요하다. 하지만 사칭 SNS로 인한 피해가 해외까지 이어질까 우려가 되고 있는 상황이다.

이와 관련해 박해진의 소속사 더블유엠컴퍼니 측은 “최근 박해진의 SNS를 사칭하는 계정들이 우후죽순으로 늘어나고 있어 곤혹을 겪고 있다”며 “(박해진씨는) 공식적인 계정 외에 절대 사용하는 SNS가 없으니 사칭에 속지 않도록 유의 부탁드린다”고 밝혔다.

■장근석 탈세 논란
배우 장근석 측이 탈세 논란과 관련해 공식입장을 밝혔다. 장근석 소속사 트리제이컴퍼니 측은 탈세 논란과 관련해 보도자료를 통해 “탈세 및 세무조사에 대한 보도가 계속해 나가고 있는데 이는 이미 보도된 것처럼 장근석의 외화수입 탈세로 인한 특별 세무조사를 받은 것도 아니고, 소속돼 있는 트리제이컴퍼니 회사의 정기적인 세무조사였음을 정확하게 밝힌다”고 전했다.

장근석 측은 “따라서 조사에 성실히 임했고 관계당국의 조사과정에서 당사의 회계상의 오류로 인한 일부 잘못된 부분에 대해 수정신고 후 납부를 완료한 상태다”고 설명했다.

이어 “여러 보도과정에서 마치 장근석이 거액의 추징금을 내고 탈세한 혐의가 있다는 추정 보도를 내며 그것이 사실인양 지속적인 보도가 돼 대중은 이를 사실로 받아들이고 있어 배우의 이미지가 크게 훼손되고 있다”며 “당사는 심히 유감을 느낀다”고 덧붙였다.

사진제공=박해진 SNS 사칭에 곤혹/동아닷컴DB
동아닷컴 디지털뉴스팀 기사제보 dnews@donga.com
0 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댓글쓰기 Copyright ⓒ 동아일보 & donga.com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0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
동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