롯데멤버스 “서베이피플과 광고평가 플랫폼 샘픽(Sampick) 업무제휴 협약”

박해식 동아닷컴 기자 입력 2021-06-17 14:17수정 2021-06-17 14:20
공유하기뉴스듣기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롯데멤버스(대표이사 전형식)는 지난 8일 ㈜서베이피플(대표이사 조민희)과 광고평가 플랫폼 샘픽(Sampick) 관련 업무제휴 협약(MOU)을 체결했다고 17일 밝혔다.

롯데멤버스는 이번 협약을 통해 자사 라임패널의 독점 운영사인 서베이피플의 신속하고 정확한 데이터수집 및 다양한 조사경험 등을 적극 활용해 양질의 데이터를 구축하고 발 빠른 시대 변화에 맞춘 혁신적인 서비스 제공에 나설 방침이라며 그 첫 번째 결과물이 바로 샘픽(Sampick)이라고 설명했다.

업체에 따르면 원스톱 광고 평가 플랫폼 샘픽은 빅데이터와 인공지능(AI)기술을 활용해 전 과정이 자동화로 진행되는 셀프 광고 효과 측정 시스템이다. 광고를 포함한 콘텐츠 업로드 후 8시간 이내에 소비자의 평가가 완료된 보고서를 화면에서 바로 확인할 수 있는 시스템이다.

플랫폼 내 측정 항목이 탑재돼 있어 이용자가 광고물을 업로드하면 광고평가 진행이 가능한 구조다. 응답한 소비자들의 의견을 Norm data화 하여 평가하는 방식으로 광고물의 업종별 비교 분석도 가능하다.

주요기사
즉 해당 분야 전문가가 아니더라도 광고평가를 진행할 수 있다는 것.

롯데멤버스 전형식 대표이사는 ”복잡한 사회구조 속 여러 세대가 공존하고 있는 요즘, 광고를 비롯한 콘텐츠를 바라보는 시각은 세대별로 매우 다양하고 그에 대한 여러 의견들이 SNS 등을 통해 급속도로 확산되는 양상을 보인다. 이에 따라 때로는 브랜드 이미지를 손상시켜 불매 운동으로 연결돼 기업에 심각한 타격을 입히는 문제가 초래되기도 한다“면서 “이때 샘픽을 활용할 경우 소비자의 의견을 빠른 시간 내에 수집할 수 있어 자칫 놓칠 수 있는 문제들을 사전에 확인해 볼 수 있다. 또한 광고 론칭 이후 사후 효과 측정도 할 수 있어, 론칭한 광고에 대한 피드백이 바로바로 가능한 만큼 샘픽은 오늘날 광고효과 측정을 위한 가장 필요하고 합리적인 플랫폼이 될 것”이라고 기대감을 드러냈다.

박해식 동아닷컴 기자 pistols@donga.com
오늘의 핫이슈
0 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댓글쓰기 Copyright ⓒ 동아일보 & donga.com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0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
동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