솔트룩스 “서울대 AI 학사정보 서비스 ‘스누지니’, 일 이용자 3000명 돌파”

박해식 동아닷컴 기자 입력 2021-04-22 09:00수정 2021-04-22 09:00
공유하기뉴스듣기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인공지능(AI) 전문 기업 솔트룩스는 서울대학교에 구축한 AI 학사정보 서비스 ‘스누지니(SNUGenie)’ 가 일 이용자 수 3000여 명을 돌파하는 등 서울대 학생 및 교직원들로부터 호응을 얻고 있다고 22일 밝혔다.

‘스누지니’는 대학생들의 체계적인 학업 수행 및 관리를 위해 기획된 학습자 맞춤형 AI 서비스다.
솔트룩스는 PSD(Psychography, Sociography, Demography) 추천 엔진, 지능형 시맨틱 검색 기술, 정형·비정형 빅데이터 수집 분석 기술, 그 외 자사가 보유한 기계학습 및 딥러닝 기술들을 다양하게 적용했으며, 서울대학교에 축적된 3억여 개 학사 정보 데이터를 표준화해 고품질 데이터베이스로 구축했다고 설명했다.

스누지니의 기능 중 가장 관심을 끄는 ‘교과목 추천’은 전공별 졸업 요건, 유사한 학생들이 선택한 교과목, 관심사로 설정한 해시태그 등을 반영해 적합한 강의를 추천해 준다. 개인의 특성에 최적화한 맞춤 추천 기능을 통해 학생들은 교과목 선택에 대한 부담을 덜고 더욱 주도적인 학습 설계를 할 수 있다는 것이다.

또 고도화한 검색 기능을 통해 교과목의 강의계획서나 강의 개설 내역 등을 쉽게 찾아볼 수 있을 뿐 아니라, 관련 교과목 등 유용한 정보들도 확인할 수 있다. 이 외에도 학생설계전공 학생들을 위한 설계전공 편집·관리, 졸업 필수요건 시각화 등 학사관리를 돕는 다양한 기능들을 제공하고 있어 학생들의 학업 수행 편의성을 크게 높였을 뿐 아니라 교직원들의 업무 효율성 개선에도 기여했다는 평가를 얻었다고 업체 측은 전했다.

주요기사
솔트룩스 이경일 대표는 “베타 테스트 기간 동안 이미 높은 만족도를 기록한 바 있는 스누지니는 국내 교육계 최초로 도입되는 AI 학사관리 시스템이다”라며 “서울대학교 학생들이 스스로의 역량을 통합 관리하고 발전시켜 미래의 전문가로 거듭날 수 있도록 돕는 스마트 인재 양성 서비스로서 역할을 다할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박해식 동아닷컴 기자 pistols@donga.com
오늘의 핫이슈
0 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댓글쓰기 Copyright ⓒ 동아일보 & donga.com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0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
동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