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장공유
읽기모드공유하기
뉴스1|국제

日 F-15 전투기, 태평양전쟁 이후 첫 동남아 파견

입력 2022-12-06 21:42업데이트 2022-12-06 21:43
글자크기 설정 레이어 열기 뉴스듣기 프린트
글자크기 설정 닫기
일본 F15 전투기 2대가 1945년 태평양전쟁 이후 처음으로 동남아시아에 파견됐다.

지지통신은 6일 일본 항공 자위대 소속 F-15 전투기 2대가 필리핀 마닐라 북부 클라크 공군 기지에 도착했다면서 필리핀에 일본 전투기가 파견된 것은 이번이 처음이라고 보도했다.

지지통신은 “필리핀 공군과 일본 항공 자위대가 추진 중인 부대간 교류의 일환으로 전투기가 파견됐다”며 “이번 교류는 남중국해에서 군사 거점을 확대시키려는 중국을 염두에 둔 것으로 보인다”고 전했다.

양국 간 교류는 지난해 7월에 처음으로 실시됐는데, 이번 부대간 교류는 지난달 27일부터 이달 11일까지 진행되며 일본 측에서는 항공자위대 소속 60여명이 참여하고 있다.

이날 다카하시 히데오 부사령관은 전투기 환영 세레모니에서 “필리핀-일본 양국과 인도 태평양 지역의 평화·안정을 위해 협력 관계를 증진할 것”이라고 말했다.

(서울=뉴스1)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댓글 0
닫기
많이 본 뉴스
국제 최신뉴스
베스트 추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