韓中 감사원 “황사 막고 황해 살리자”

입력 2005-11-11 03:08수정 2009-09-30 23:48
공유하기뉴스듣기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이르면 내년 상반기부터 한국과 중국 감사원이 황사 방지 사업에 대해 협력 감사를 벌인다. 또 황해 오염 문제에 대해서도 함께 감사를 벌일 것으로 보인다.

감사원 관계자는 10일 “하복동(河福東) 감사원 기획관리실장을 팀장으로 15명의 감사관이 다음 달 6, 7일 이틀간 중국 베이징(北京)을 방문해 중국 감사원과 황사 처리에 대한 협력 방안을 논의한다”고 밝혔다.

이 관계자는 “다음 달 실무회의에서 한중 간 시급한 현안으로 떠오른 황해 오염에 대해서도 문제 제기를 할 것”이라며 “한중 감사원이 황사에 대한 국제협력을 시작하면 황해 오염에 대해서도 협력 감사를 할 수 있을 것”이라고 말했다.

이에 앞서 감사원은 지난해 11월 15일∼12월 16일 실시한 ‘해양오염방지 실태’ 감사 결과를 이달 중 발표할 예정이다.

한편 감사원은 내년 중 아시아에서 처음으로 중국과 황사 방지를 위한 협력 감사를 벌일 예정이다.

박형준 기자 lovesong@donga.com




0 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댓글쓰기 Copyright ⓒ 동아일보 & donga.com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0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
동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