읽기모드공유하기

인도 뎅기열로 1천2백여명 사망

입력 1996-10-30 20:42업데이트 2009-09-27 14:17
글자크기 설정 레이어 열기 뉴스듣기 프린트
글자크기 설정 닫기
인도의 델리와 인근 구르고안 지역에서 지난 2개월 동안 1천2백70여명이 뎅기열과 말라리아로 숨졌다고 인도관리들이 29일 밝혔다. 관리들은 지난 2개월 동안 델리에서 뎅기열로 2백99명이 사망했으며 인근 하리아나주(州) 구르고안 지역에서도 9백70여명이 뎅기열 말라리아 등으로 사망했다고 말했다. 특히 구르고안 지역에선 8백25명이 말라리아로 숨졌으며 하리아나주의 다른 4백개 마을에도 말라리아가 확산되고 있다.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많이 본 뉴스
국제
베스트 추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