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장공유
읽기모드공유하기
뉴스1|연예

블랙핑크 ‘셧 다운’, 글로벌 유튜브 송·MV 차트 1위

입력 2022-09-25 13:21업데이트 2022-09-25 13:21
글자크기 설정 레이어 열기 뉴스듣기 프린트
글자크기 설정 닫기
YG엔터테인먼트
걸그룹 블랙핑크가 이번 주 유튜브 글로벌 주요 차트 1위를 석권하며 ‘유튜브 퀸’다운 행보를 이어가고 있다.

25일 유튜브가 발표한 최신 차트(16~22일)에 따르면 블랙핑크는 글로벌 유튜브 송 톱 100, 전 세계에서 가장 많이 본 뮤직비디오, 인기 아티스트 부문에서 모두 1위를 차지했다.

특히 블랙핑크는 송 차트에서 5주 연속 정상을 지키며 뜨거운 글로벌 인기를 실감케 했다. 8월 발매 이래 계속해 1위를 기록해온 선공개곡 ‘핑크 베놈’(Pink Venom)의 인기 배턴을 이어받아 타이틀곡 ‘셧 다운’(Shut Down)으로 그 자리를 꿰찼다.

또한 블랙핑크는 전 세계에서 가장 많이 본 뮤직비디오 부문 최상위권 모두 자신들의 이름으로 수놓았다. 타이틀곡 ‘셧 다운’은 1위, 선공개곡 ‘핑크 베놈’은 2위를 차지했다. ‘셧 다운’ 안무 영상은 글로벌 팬들의 꾸준한 사랑에 힘입어 3위를 기록했다.

한편 블랙핑크는 25일 SBS ‘인기가요’에 출연해 타이틀곡 ‘셧 다운’ 무대를 꾸밀 예정이다. 앨범 발매 후 첫 국내 음악 방송 무대이기에 팬들의 폭발적인 성원이 예상된다. 앞서 ‘인기가요’에서 2주 연속 1위를 차지했던 터라 이날 ‘트리플 크라운’을 달성하게 될지 역시 기대된다.

블랙핑크는 정규 2집 ‘본 핑크’(BORN PINK)로 각종 글로벌 차트서 막강한 위상을 뽐내고 있다. K팝 걸그룹 최초로 영국 오피셜 앨범 차트 1위를 차지했으며, 아이튠즈 앨범 차트와 애플 뮤직 차트에서는 각각 60개국과 64개국 정상에 올랐다. 또 타이틀곡 ‘셧 다운’은 세계 최대 음악 스트리밍 플랫폼인 스포티파이에서 K팝 최초 주간 차트 정상을 밟았다.

정규 2집 ‘본 핑크’ 실물 음반은 북미·유럽 수출 물량과 하루 반나절 동안의 국내 판매량을 더해 약 214만1281장의 판매고로 K팝 걸그룹 최초 ‘더블 밀리언셀러’를 달성했다. 초동 기록(음반 발매 후 일주일간의 판매량)은 한터차트 집계 기준 총 154만2950장으로 이 역시 K팝 걸그룹 최고 수치다.

(서울=뉴스1)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댓글 0
닫기
많이 본 뉴스
연예
베스트 추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