읽기모드공유하기
뉴시스|연예

세븐틴, 데뷔 7주년 기념 유네스코 기부…교육 소외계층 지원

입력 2022-05-26 09:29업데이트 2022-05-26 09:29
글자크기 설정 레이어 열기 뉴스듣기 프린트
글자크기 설정 닫기
그룹 세븐틴이 데뷔 7주년을 기념해 전 세계 아동, 청소년들을 위한 기부를 실천했다.

26일 유네스코한국위원회에 따르면, 세븐틴은 이날 데뷔 7주년을 의미 있게 기념하고자 전 세계 교육 소외 계층을 위한 기부를 진행했다.

세븐틴이 기부한 기부금은 아프리카·아시아 지역의 아동, 청소년을 포함한 소외계층이 교육을 받을 수 있도록 지원하는 ‘유네스코한국위원회 지구촌교육나눔 사업’에 쓰이게 된다.

유네스코한국위원회 한경구 사무총장은 “전 세계 글을 읽고 쓰지 못하는 인구가 10억 명에 육박하는 상황에서 교육 실천을 위해 지원을 아끼지 않은 세븐틴과 소속사 관계자들에게 큰 감사를 전한다”며 “이번 기금은 코로나19로 인해 악화된 학습 단절을 해결하고 낮은 문해율로 고통받는 지구촌 이웃들에게 소중히 사용하겠다”고 밝혔다.

세븐틴은 “저희의 생일이나 마찬가지인 5월 26일을 맞아 의미 있는 일에 동참할 수 있어 큰 보람을 느낀다”며 “지난 7년간 저희가 받은 사랑을 되돌려 드리는 차원에서 교육 소외 계층을 비롯해 그 누구도 소외되지 않는 세상을 만드는 데 기여하기로 했다”고 기부 소감을 전했다.

한편, 세븐틴은 오는 27일 오후 1시 정규 4집 ‘페이스 더 선(Face the Sun)’으로 컴백한다.

[서울=뉴시스]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댓글 0
닫기
많이 본 뉴스
연예
베스트 추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