읽기모드공유하기
뉴스1|연예

故 최진실 딸 최준희, 스무살 되더니 확 달라진 분위기

입력 2022-01-17 08:26업데이트 2022-01-17 08:26
글자크기 설정 레이어 열기 뉴스듣기 프린트
글자크기 설정 닫기
최준희 인스타그램
고(故) 최진실 딸 최준희가 달라진 분위기의 미모를 과시했다.

16일 최준희는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허리 라인 쏙 잡아주는 벨벳 원피스, 서면 놀러갈 때 입을려고”라는 글과 함께 사진을 게시했다.

사진 속에는 보라색 벨벳 원피스를 입은 최준희가 머리카락을 뒤로 들어올리며 포즈를 취하고 있는 모습이 담겼다. 올해 성인이 된 최준희는 이전과 달라진 성숙한 분위기의 미모를 발산하고 있어 눈길을 끈다.

한편 최준희는 2003년생으로 올해 우리나이로 스무살이 됐다. 최근 한 출판사와 계약하면서 작가로 데뷔를 앞두고 있다.

(서울=뉴스1)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댓글 0
닫기
많이 본 뉴스
연예
베스트 추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