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윤민수 아들’ 윤후, 훈남 비주얼 근황…살 빠지고 훤칠

뉴스1 입력 2021-07-09 13:39수정 2021-07-09 14:48
공유하기뉴스듣기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윤민수 아들 윤후 / 사진=윤민수 아내 인스타그램 © 뉴스1
윤민수 아들 윤후의 ‘훈남’ 분위기 근황이 공개됐다.

윤민수의 아내는 9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다 큰 것 같지만 애니메이션(만화영화) 볼 때마다 심장이 뜨거워진다고 말하는 아직 원숭이, 윤후”라는 글과 함께 사진을 게시했다.

사진 속에는 윤후가 자신의 방에서 책상 앞에 앉아 핸드폰을 만지고 있는 모습이 담겼다. 살이 홀쭉하게 빠지고 훈남의 분위기를 자아내고 있는 윤후의 비주얼이 눈길을 사로잡는다.

한편 윤후는 지난 2013년 윤민수와 함께 MBC ‘아빠 어디가’에 함께 출연, 착한 심성과 귀여운 매력으로 큰 사랑을 받은 바 있다.

주요기사

(서울=뉴스1
0 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댓글쓰기 Copyright ⓒ 동아일보 & donga.com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0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
동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