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2kg 감량’ 서경석, 1년 전 입은 바지 보고 깜짝 “돌아가지 않으리”

뉴스1 입력 2021-05-07 09:18수정 2021-05-07 09:21
공유하기뉴스듣기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서경석 인스타그램 © 뉴스1
다이어트에 성공한 서경석이 과거 입었던 옷들을 보며 현재 체중을 유지할 것을 다짐했다.

7일 서경석은 자신의 사회관계망서비스(SNS)에 “옷 정리하다 우연히 발견한 예전 바지. 불과 1년 전에 이 바지를 입었다니. 다시 돌아가지 않으리”라는 글과 함께 사진을 게재했다.

공개된 사진 속 서경석은 체중 94kg이던 시절 입었던 바지를 꺼내 자신의 몸에 대보고 있다. 지난해 22kg을 감량에 성공한 그는 몰라보게 날씬해진 모습으로 눈길을 끈다.

한편 서경석은 MBC라디오 ‘여성시대 양희은, 서경석입니다’를 진행하고 있다.

(서울=뉴스1)
주요기사




0 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댓글쓰기 Copyright ⓒ 동아일보 & donga.com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0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
동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