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수미산장’ 주현미, 딸 임수연에 발 마사지…“행복해져라” 애정 가득

뉴스1 입력 2021-04-08 23:26수정 2021-04-08 23:28
공유하기뉴스듣기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KBS 2TV ‘수미산장’ © 뉴스1
‘수미산장’ 주현미가 딸 임수연에게 발 마사지를 해주며 애정을 드러냈다.

8일 오후 10시 40분에 방송된 SKY, KBS 2TV 예능 프로그램 ‘수미산장’에서는 트로트 가수 주현미가 가수로 활동 중인 딸 임수연과 함께 새로운 손님으로 찾아왔다.

주현미, 임수연은 ‘수미산장’의 첫 가족 손님으로 시선을 모았다. 단둘만의 여행은 처음이라고. 함께 묵을 방에 도착한 두 사람은 어색한 것도 잠시, 김수미의 욕 모음집 영상을 보고 깔깔대며 오붓한 휴식을 취했다.

이어 주현미는 침대에 누운 딸 임수연의 발 마사지를 해주며 “행복해져라. 우리 딸 행복해져라”라고 말했다. 이에 임수연이 까무룩 잠이 들었고, 주현미는 그런 임수연을 보고 “행복하고, 편안한 그런 꿈꾸세요”라고 말하며 애정 가득한 모습으로 눈길을 끌었다.

주요기사
한편, SKY, KBS 2TV 예능 프로그램 ‘수미산장’은 아무도 모르는 곳에서 단 하루의 휴식을 제공하는 힐링 손맛 예능 프로그램으로 매주 목요일 오후 10시 40분에 방송된다.


(서울=뉴스1)
0 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댓글쓰기 Copyright ⓒ 동아일보 & donga.com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0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
동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