30대 유명 아이돌 멤버 2명, 해외 원정 도박 혐의 입건

뉴스1 입력 2020-09-14 22:26수정 2020-09-14 22:27
공유하기뉴스듣기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MBC ‘뉴스데스크’ 방송 화면 캡처 © 뉴스1
30대 유명 아이돌 그룹 멤버 두 명이 해외 원정 도박 혐의로 입건됐다.

14일 MBC 보도에 따르면 아이돌 그룹 멤버 A씨와 B씨는 최근 해외 원정도박 혐의로 경찰에 입건됐다.

두 사람은 지난 2016년부터 2018년까지 필리핀의 한 카지노에 들러 바카라 도박을 했으며, 판돈이 많게는 5000만원 대에 달하는 것으로 알려졌다. 또한 이들 중 한 명은 한국인이 운영하고 있는 불법 온라인 도박 사이트에서도 도박을 한 것으로도 전해졌다.

경찰은 지난주 두 사람을 상대로 도박 경위 등을 조사했으며, 추가 원정 도박자가 있는지 여부에 대한 수사도 진행 중이다.

주요기사
(서울=뉴스1)
0 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댓글쓰기 Copyright ⓒ 동아일보 & donga.com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0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
동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