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악인전’ 김요한, 입주 일주일 자취방 첫 공개…송가인 “귀엽다”

뉴스1 입력 2020-05-23 04:04수정 2020-05-23 04:04
공유하기뉴스듣기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KBS제공© 뉴스1
‘음악 늦둥이’ 막내 김요한이 입주한 지 일주일이 갓 지난 자취방을 공개한다.

22일KBS ‘악(樂)인전’(연출 박인석) 은 김요한의 집을 찾은 송가인과 김숙, 서이숙의 사진을 공개했다. ‘자취 초보’ 김요한의 분주한 손님 맞이와 함께 이를 보고 흐뭇한 미소를 짓는 송가인, 김숙 그리고 서이숙의 모습이 담겨 이목을 집중시킨다.

김요한은 자신의 침대보를 카펫처럼 깔아주는가 하면, 과자와 케이크를 대접하는 등 세 사람의 마음을 사로잡기 위해 진땀 흘렸다는 후문.


특히 송가인은 상추를 키운다는 김요한의 깜찍한 취미 생활에 “요한이 너무 귀엽다”를 연발하며 자신의 ‘원픽’인 김요한을 향한 애정을 거침없이 드러냈다. 더욱이 최근 상추를 키우기 시작했다는 김요한의 말에 모두들 폭소를 금치 못했다고 전해져 김요한의 좌충우돌 첫 집들이를 더욱 궁금하게 만든다.

주요기사

이처럼 최초로 공개되는 김요한의 자취방에 벌써부터 뜨거운 관심이 쏠리는 가운데 송가인, 김숙, 서이숙이 김요한의 자취방에 방문한 이유가 무엇일지 호기심을 높인다. 특히 송가인의 특별 게스트로 나선 서이숙은 김요한을 위해 연기 특급 지도에 나선다고 해 궁금증을 더욱 증폭시킨다.

‘악(樂)인전’은 ‘음악인의 이야기’라는 뜻으로, 각 분야에서 활약하고 있지만 한 많은 음악 늦둥이들이 레전드 음악인을 만나 새 프로젝트를 실현해가는 과정을 담은 리얼 버라이어티 음악 예능. 매주 토요일 밤 10시 50분 방송한다.

(서울=뉴스1)


0 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댓글쓰기 Copyright ⓒ 동아일보 & donga.com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0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
동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