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파워타임’ 트와이스, 음악방송 데뷔 가장 힘들었던건? “빨간 불 찾는 것”

박태근 기자 입력 2015-10-27 17:31수정 2015-10-27 17:46
공유하기뉴스듣기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파워타임 트와이스

‘파워타임’ 트와이스, 음악방송 데뷔 가장 힘들었던건? “빨간 불 찾는 것”

걸그룹 트와이스가 "음악방송에서 카메라 빨간불 찾는 것이 어렵다"고 털어놨다

27일 방송된 SBS 파워FM '최화정의 파워타임'의 '뭘해도 되는 초대석' 코너에는 걸그룹 트와이스가 게스트로 출연해 입담을 벌였다.

주요기사
이날 트와이스는 음악방송 데뷔 후 "카메라 빨간불 찾는 것이 정말 힘들었다"고 말했다.

트와이스는 이어 "직캠에는 제 파트가 아닌 부분도 다 나오더라"며 "앞으로는 파트가 아닌 부분도 신경써야 할 것 같다"고 덧붙였다.

트와이스는 이날 라디오에서 데뷔곡 'OOH-AHH하게'로 라이브 무대를 꾸몄다.

한편 트와이스는 지난 20일 데뷔 앨범 'THE STORY BEGINS'를 발표하고 본격적인 활동을 시작했다.

동아닷컴 디지털뉴스팀 기사제보 dnews@donga.com
0 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댓글쓰기 Copyright ⓒ 동아일보 & donga.com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0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
동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