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님과 함께2’ 기욤 “송민서 놓치면 후회할 것 같았다”

동아닷컴 입력 2015-10-13 15:54수정 2015-10-13 15:56
공유하기뉴스듣기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송민서’

기욤이 실제 여자친구 송민서와 ‘님과함께2’에 출연을 결심하게 된 배경을 공개했다.

기욤은 JTBC ‘님과 함께 시즌2 - 최고(高)의 사랑(이하 님과함께 시즌2)’에서 실제 여자친구이자 배우인 송민서와 가상결혼 생활 중이다.

기욤과 여자친구 송민서는 유세윤, 알베르토, 다니엘, 줄리안, 샘 오취리, 로빈 등 ‘비정상회담’ 멤버들 앞에서 가상결혼생활의 시작을 알리며 신고식을 치렀다.

주요기사
이 자리에서 기욤은 “어떻게 이 프로그램에 출연하게 됐냐”라는 질문에 “서로에게 자칫 상처로 남지는 않을까 걱정이 됐던 게 사실”이라며 “정말 고민을 많이 했다. 하지만, 내게 송민서라는 여자는 놓치면 후회할 정도로 좋은 사람이라는 판단 때문에 함께 출연하자고 얘기를 꺼낼 수 있었다”라고 솔직히 답했다.

기욤과 송민서가 함께 하는 ‘님과 함께 시즌2’는 15일 목요일 오후 9시 30분에 전파를 탄다.

동아닷컴 영상뉴스팀 studio@donga.com
0 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댓글쓰기 Copyright ⓒ 동아일보 & donga.com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0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
동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