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냉장고를 부탁해’ 이현이 “정형돈의 팬, 안 웃긴 게 큰 매력이다”

동아닷컴 입력 2015-01-06 10:26수정 2015-01-06 10:30
공유하기뉴스듣기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이현이 사진= JTBC 예능프로그램 ‘냉장고를 부탁해’ 화면 촬영
이현이

모델 이현이가 개그맨 정형돈의 팬이라고 밝혔다.

종합편성채널 JTBC 예능프로그램 ‘냉장고를 부탁해’ 5일 방송에서는 모델 한혜진과 이현이의 냉장고가 공개됐다.

이날 이현이는 “프로그램에 나와서 꼭 만나고 싶었던 분이 있다고 하던데”라는 질문에 “정형돈 씨다”고 대답했다.

주요기사
이현이는 “정형돈 씨의 정말 팬이다. 정형돈 씨는 안 웃긴 게 큰 매력이다. 다 잘하는 게 정말 웃기다”고 밝혔다.

이어 이현이는 “장동민 씨는 웃기려고 노력하면 다 웃기는데 (정형돈은 아니다)”고 말했고 정형돈은 “이 방송 내가 다 하는 거다”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이현이. 사진= JTBC 예능프로그램 ‘냉장고를 부탁해’ 화면 촬영
동아닷컴 디지털뉴스팀 기사제보 dnews@donga.com
0 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댓글쓰기 Copyright ⓒ 동아일보 & donga.com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0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
동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