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현영, MC몽 ‘내가 그리웠니’ 응원글 삭제…왜?

동아닷컴 입력 2014-11-03 14:25수정 2014-11-03 14:45
공유하기뉴스듣기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조현영, MC몽 내가 그리웠니. 사진 = 조현영 SNS
조현영, MC몽 내가 그리웠니

걸그룹 레인보우 멤버 조현영이 MC몽 응원글을 게재했다가 삭제했다.

조현영은 3일 자신의 트위터에 “드디어 나온 MC몽 오빠 앨범. 아 너무 오래기다렸어요. 역시나 전곡 다 너무 좋다. 전곡 다 들으면서 출근하는 중”이란 글을 게재했다.

하지만 MC 몽을 비난하는 글이 쇄도하자 조현영은 해당 글을 삭제했다. 현재 조현영 외에도 하하, 백지영, 김태우 등이 MC몽을 응원하는 글을 올렸다가 뭇매를 맞고 있다.

주요기사
가수 백지영 또한 응원글을 올린 것에 대해 일부 네티즌들의 비판의 목소리가 높자 해명에 나섰다. 백지영은 “불쾌하셨다면 죄송합니다. 하지만 저도 동생을 위해 큰 용기를 내고 올린 것이니 넓은 마음으로 이해해 주세요”라고 말했다.

이날 0시 MC몽의 정규 6집 ‘미스 미 오어 디스 미’(Miss me or Diss me, 부제 그리움)이 각종 음원사이트를 통해 공개됐다. MC몽의 정규 앨범은 지난 2009년 이후 5년 만이다.

정규 6집 타이틀곡 ‘내가 그리웠니’는 멜론, 엠넷, 지니, 소리바다, 몽키3, 네이버뮤직 등 국내 주요 음악 사이트에 실시간 차트 1위에 올랐다.

타이틀곡 ‘내가 그리웠니’는 MC몽 자신의 이야기로 세상으로 나오기까지의 두려움이 음악이라는 하나의 공통분모로 해소되길 바라는 마음이 담겨 있다.

조현영, MC몽 내가 그리웠니. 사진 = 조현영 SNS
동아닷컴 디지털뉴스팀 기사제보 dnews@donga.com
0 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댓글쓰기 Copyright ⓒ 동아일보 & donga.com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0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
동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