송호범 아내 백승혜 “비키니화보 촬영하다 부부싸움…전신마비 응급실”

동아닷컴 입력 2010-09-10 10:08수정 2010-09-10 11:22
공유하기뉴스듣기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그룹 원투의 송호범이 아내 백승혜의 비키니 화보 촬영 비화를 전했다.

송호범은 10일 방송하는 부부예능쇼 SBS '자기야'에 아내와 함께 출연해 "아내의 비키니 화보를 다른 남자가 촬영한다는 사실을 용납할 수 없어 직접 촬영했다"며 "결국 내 미숙한 사진촬영 기술로 작은 싸움이 일어났다"고 말했다.

싸움의 원인은 송호범이었으나 화보를 잘 마무리 지어야 했던 백승혜는 "어쩔 수 없이 남편에게 화해를 청했고, 화보촬영을 위해 떠난 여행 내내 부부싸움의 앙금으로 가슴이 답답했다"고 말했다.
송호범 백승혜 부부
백승혜는 "4대가 함께 살다보니 부부싸움 때마다 어른들의 눈치를 볼 수밖에 없다"며 "그동안 쌓이고 쌓인 울분이 터져 부부싸움 중 온 몸에 마비가 와 응급실에 실려간 적도 있다"고 덧붙여 주변을 놀라게했다.

송호범 아내 백승혜는 지난 여름 자신이 운영하는 인터넷 쇼핑몰 상품 홍보를 위해 직접 비키니를 입은 사진을 공개해 인터넷에서 뜨거운 화제를 모았다.

관련기사
이유나 동아닷컴 기자 lyn@donga.com
0 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댓글쓰기 Copyright ⓒ 동아일보 & donga.com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0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
동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