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구라 안에 강부자 있다” 여장한 김구라 폭소

동아닷컴 입력 2010-09-09 15:05수정 2010-09-09 15:24
공유하기뉴스듣기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구라 안에 부자 있다”

김구라가 ‘마초’ 이미지를 벗고 여자로 파격 변신했다.

김구라는 E채널 ‘와우맨’ 녹화에서 여자의 복잡한 심리를 이해하기 위해 여장을 하고 출연했다.

김구라는 며느리 심리를 알기 위해 가발을 쓰고 치마를 입는 등 여자로 변신하기 위하 다양한 노력을 기울였다. 하지만 본인의 의사와 달리 중견배우 강부자와 싱크로율 100% 외모로 변신해 제작진과 멤버들의 폭소를 자아냈다.

관련기사
특히 시어머니로 깜짝 출연한 선우용녀는 거침없는 독설과 황당한 요구로 초보 며느리 김구라를 당혹스럽게 했다.

촬영 후 김구라는 “성질 죽이고 있느라 혼났다”며 “여성들의 시집살이 고충을 절감했다”고 소감을 전했다.

또, 이날 여자의 삶을 경험한 근육질 짐승남 마르코도 “여자를 많이 만난 것과 아는 것은 상관이 없는 것 같다”며 난색을 표했다. 또 최근 결혼 소식을 밝힌 서경석은 “풀 메이크업을 해보니 약속시간에 1시간 늦는 여자친구를 이젠 이해할 수 있다”고 말했다.

사진출처= ‘E채널’

김영욱 동아닷컴 기자 hiro@donga.com



0 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댓글쓰기 Copyright ⓒ 동아일보 & donga.com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0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
동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