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YT “세계 최고의 라면은 신라면블랙”

황태호 기자 입력 2020-07-03 03:00수정 2020-07-03 03:00
공유하기뉴스듣기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TOP11’에 한국제품 4개 포함
“진한 쇠고기 육수, 매콤한 국물, 쫄깃한 면발…먹는 걸 멈출 수 없는 맛.”

농심 ‘신라면블랙’(사진)이 미국 뉴욕타임스의 제품 리뷰 사이트 와이어커터에서 ‘세계 최고의 라면’으로 선정됐다. 농심 짜파게티와 너구리를 섞어서 만드는 ‘짜파구리’도 3위를 차지했다.

뉴욕타임스는 최근 보도한 ‘최고의 인스턴트 누들’ 제목의 기사에서 11개의 라면을 포장지에 적힌 표준 조리법대로 조리해 시식 테스트를 진행, 순위를 매긴 결과 신라면블랙이 1위를 차지했다고 밝혔다. 이에 앞서 와이어커터팀은 요리사와 평론가 등 7명의 전문가 추천으로 봉지라면과 컵라면을 망라한 11개의 평가 대상 제품을 선정했다.


뉴욕타임스는 신라면블랙을 ‘한국 1등 신라면의 프리미엄 버전’으로 소개하며, 설렁탕 후첨양념이 들어간 진한 쇠고기 육수와 적절한 매콤함, 슬라이스 마늘과 큼지막한 버섯 조각, 쫄깃한 면발이 주는 훌륭한 식감의 조합을 매력으로 평가했다고 설명했다.

주요기사

리스트에 오른 11개 라면 중에선 한국 라면이 4개, 일본 라면이 6개, 싱가포르 제품 1개가 포함됐다. 한국 라면 중에선 신라면블랙과 영화 ‘기생충’으로 유명해진 짜파구리 외에도 ‘신라면건면’(6위) ‘신라면사발’(8위) 등 농심 제품이 포함됐다.

황태호 기자 taeho@donga.com

#신라면블랙#뉴욕타임스#와이어커터#세계 최고의 라면#짜파구리

0 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댓글쓰기 Copyright ⓒ 동아일보 & donga.com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0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
동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