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세계百 화장품 시장 진출… 첫 PB브랜드 ‘오노마’ 출시

조윤경 기자 입력 2020-05-22 03:00수정 2020-05-22 03:00
공유하기뉴스듣기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21일 신세계백화점은 브랜드 기획부터 제조까지 직접 도맡은 첫 화장품 브랜드 ‘오노마’를 출시한다고 밝혔다. 대표 상품으로는 수분, 보습, 미백, 탄력 등 피부 고민에 따라 맞춤형으로 골라 쓸 수 있는 에센스 6종(35mL·4만2000∼5만2000원·사진)을 비롯해 에센스 효능을 극대화하거나 유지하는 에센스 액티베이터(150mL·3만2000원), 에센스 락커(50mL·4만2000원) 등이 있다. 신세계백화점 측은 “오노마는 백화점을 운영하며 오랜 시간 패션 및 뷰티 시장에서 쌓은 경험과 국내 최초의 뷰티 편집숍 시코르를 통해 얻은 노하우를 집약한 결과물”이라고 소개했다.

조윤경 기자 yunique@donga.com
주요기사

#신세계백화점#오노마#화장품 브랜드

0 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댓글쓰기 Copyright ⓒ 동아일보 & donga.com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0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
동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