남용 LG전자 부회장, 300개 협력사와 결의식

동아일보 입력 2010-09-15 03:00수정 2010-09-15 03:00
공유하기뉴스듣기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세계최고 품질 만들어 동반성장하자”
“품질은 절대로 타협할 수 없다.”

남용 LG전자 부회장(사진)은 14일 평택사업장에서 협력회사 대표 300여 명과 함께 ‘전사 협력회사 품질 결의식’을 열고 품질 경영을 강조하며 이렇게 말했다. 그는 “회사의 비전인 ‘세계 최고 혁신기업’을 이루려면 세계 최고의 품질경쟁력을 확보해야 한다”며 “협력회사와 함께하는 필사적인 품질혁신만이 고객으로부터 ‘LG의 품질이 세계 최고’라는 인식을 얻을 수 있게 한다”고 강조했다.

이 행사는 LG전자와 협력회사가 세계 최고의 품질 경쟁력을 갖춰 동반성장하자는 취지에서 마련됐다. LG전자는 이날 협력회사의 품질경쟁력을 높이기 위해 협력회사 품질관리 기준을 구체화하고, 협력회사의 품질관리 시스템 점검도 지원해주기로 했다. 남 부회장은 “품질을 위한 노력이야말로 협력회사가 세계 최고의 경쟁력을 갖추도록 돕는 상생의 출발점이자 동반성장의 전제조건”이라고 덧붙였다.

김상훈 기자 sanhkim@donga.com
주요기사

0 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댓글쓰기 Copyright ⓒ 동아일보 & donga.com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0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
동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