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시, 오늘 신곡 ‘콜드 러브’ 발매…신승훈 지원사격

뉴스1 입력 2021-10-14 09:00수정 2021-10-14 09:00
공유하기뉴스듣기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도로시컴퍼니
‘음색 요정’ 로시(Rothy)가 장르적 틀을 깬 퓨전 이별송으로 올가을 리스너들의 감성을 저격한다.

로시는 14일 오후 6시 각종 음원 사이트를 통해 디지털 싱글 ‘콜드 러브’(COLD LOVE)를 발표한다.

‘콜드 러브’는 발라드와 EDM을 접목시킨 퓨전 팝 장르의 곡으로, 사랑했던 순간을 지나 이별에 다다른 남녀의 복잡한 심리를 묘사한 감각적인 노랫말이 특징이다.

로시를 발굴 및 제작한 레전드 뮤지션 신승훈이 직접 작사, 작곡에 참여했으며, 후렴구 강한 비트로의 전환을 통해 기존 신승훈의 작곡법과는 차별화된 매력을 자랑한다. 신승훈과 음악을 같이 해온 멜로디자인의 서정진과 김두현도 가세해 곡의 완성도를 끌어올렸다.

주요기사
음원과 함께 공개되는 뮤직비디오에는 로시와 배우 최재현이 출연해 연인 호흡을 펼친다. 특히, 로시는 이별 후 느낀 감정들을 얼반 댄스로 표현해 한층 애틋함을 더할 예정이다.

로시의 컴백은 지난해 8월 발매한 서머송 ‘오션 뷰’(OCEAN VIEW)(Feat. 찬열) 이후 1년 2개월 만이다. 오랜만에 리스너들과 만나는 만큼 로시는 성숙해진 창법으로 더욱 짙은 감성을 노래한다. 로시만의 허스키하면서도 감미로운 음색과 신승훈의 폭넓은 음악적 역량이 만나 특급 시너지를 낼 것으로 기대된다.

로시는 그간 데뷔 싱글 ‘스타즈’(Stars)를 시작으로 ‘술래’, ‘버닝’, ‘다 핀 꽃’, ‘비’(BEE) 등 다양한 장르를 자신만의 스타일로 소화하며 믿고 듣는 여자 솔로 뮤지션으로 도약, 이번 신곡 ‘콜드 러브’를 통해 다시 한번 장르의 틀을 깬 변신을 거듭할 전망이다.

한편 로시의 신곡 ‘콜드 러브’는 14일 오후 6시 각종 음원 사이트를 통해 발매된다.

(서울=뉴스1)
0 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댓글쓰기 Copyright ⓒ 동아일보 & donga.com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0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
동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