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화 ‘컨저링3’, 주말 3일 내내 1위…누적 관객수 34만명↑

뉴스1 입력 2021-06-07 07:24수정 2021-06-07 07:24
공유하기뉴스듣기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컨저링3: 악마가 시켰다’ 포스터 © 뉴스1
영화 ‘컨저링3: 악마가 시켰다’(감독 마이클 차베즈)가 주말 3일 내내 박스오피스 1위를 차지했다.

7일 영화진흥위원회 영화관 입장권 통합 전산망에 따르면 ‘컨저링3: 악마가 시켰다’는 지난 6일 하루 11만 2045명을 동원해 박스오피스 1위를 지켰다. 누적관객수는 34만 5663명이다.

이 영화는 지난 3일 개봉해 개봉 첫날 박스오피스 1위에 올랐으며, 이후 주말 3일간 연속해 1위를 지켜왔다. ‘분노의 질주: 더 얼티메이트’와 ‘크루엘라’의 뒤를 이어 관객들의 선택을 받고 있는 중이다.

‘크루엘라’는 같은 날 9만 6722명을 동원해 2위, ‘분노의 질주: 더 얼티메이트’는 6만 8325명을 동원해 3위를 차지했다. 누적관객수는 각각 66만 4283명, 204만 9923명이다.

주요기사
한편 ‘컨저링3: 악마가 시켰다’는 1981년, 19살의 청년이 여자친구의 동생에게 붙어있던 악마가 시켜서 어쩔 수 없이 살인을 저질렀다고 주장한 미국 최초의 빙의 재판 사건을 다룬다. 현재 전국 극장에서 상영 중이다.

(서울=뉴스1)
0 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댓글쓰기 Copyright ⓒ 동아일보 & donga.com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0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
동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