변정수 둘째 딸, 이국적 미모…“뭘 먹고 이렇게 날씬함?”

뉴시스 입력 2021-04-22 10:11수정 2021-04-22 10:13
공유하기뉴스듣기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탤런트 변정수가 둘째 딸 사진을 공개했다.

21일 변정수는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Toya. 영원한 애기. 넌 무슨 운동하니? 뭘 먹고 이렇게 날씬함? 관리의힘! 엄마사랑 no.2 나도 니 나이 땐 날씬은 했는데 못생김. 진짜 못생김. 과거는 과거일뿐. 지금 예쁘게 노력하자”라는 글과 함께 몇 장의 사진을 게재했다.

공개된 사진에는 변정수의 둘째 딸 유정원 양이 해변에 앉아 있는 모습이 담겨있다. 엄마 변정수를 닮아 시원시원하면서도 이국적인 분위기가 눈길을 끈다.

한편, 변정수는 1994년 결혼해 슬하에 두 딸을 두고 있다. 큰 딸 유채원은 모델로 활동 중이다.

주요기사
[서울=뉴시스]



0 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댓글쓰기 Copyright ⓒ 동아일보 & donga.com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0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
동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