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책의 향기/밑줄 긋기]나는 천사에게 말을 배웠지

동아일보 입력 2021-01-23 03:00수정 2021-01-23 03:00
공유하기뉴스듣기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정현우 지음·창비
얼어붙은 호수 한가운데/우리는 목조계단을 쌓아올렸습니다./신체의 일부를 보여주면서/손에 쥔 적 없는 마음을 밀어넣으면서/눈을 마주 보면서/팔과 다리로 탑을 쌓았습니다./사람의 마음과 마음 사이/폭설을 내려주시어/들어갈 수 없는 길을 알게 하소서/한 토막의 슬픔으로/무너진 사람이/혼자 걷는 눈길을/사랑이라고 말하게 하소서…(후략)….(‘겨울의 젠가’)

감성적인 언어로 주목받는 젊은 시인 정현우의 첫 시집.
주요기사

#시인#정현우#시집#밑줄 긋기
0 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댓글쓰기 Copyright ⓒ 동아일보 & donga.com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0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
동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