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더우먼동아 스타 패션] 패셔니스타의 속옷은 특별하다!… 신세경 공효진 박한별 아이비 언더웨어 엿보기

더우먼 입력 2010-09-16 14:02수정 2010-09-16 19:03
공유하기뉴스듣기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올 시즌에는 겉옷과 구분이 되지 않을 만큼 스타일리시한 속옷이 유행할 전망이다. 레이스와 패치워크 등 기존 언더웨어에 많이 쓰이던 디테일은 물론 레오퍼드 도트 등 강렬한 프린트로 시선을 사로잡는 것이 특징. 청바지를 연상시키는 데님 소재 언더웨어까지 등장해 보는 즐거움을 더한다.

보석처럼 반짝이는 스와로브스키 스톤, 신세경

평소 청순한 이미지로 사랑받고 있는 신세경은 섬세한 자수와 주얼리를 연상시키는 스와로브스키 스톤으로 장식된 브래지어를 선택했다. 선명한 바이올렛 컬러가 화이트 셔츠와 잘 매치돼 세련되면서도 클래식한 멋을 낸다.
시크한 블랙 컬러로 카리스마 있게, 공효진

심플한 디테일의 블랙 컬러 언더웨어를 선택한 공효진. 짙은 올리브 컬러의 가죽 재킷 안에 브래지어만 매치해 시크한 분위기를 냈다. 밑위가 짧은 스타일의 팬티로 편안함과 스타일을 동시에 챙겼다.
데님 소재의 언더웨어로 발랄하게, 박한별

주요기사
청바지를 연상시키는 데님 소재 브래지어로 캐주얼한 분위기를 연출한 박한별. 옅은 블루 컬러의 셔츠나 슬리브리스와 함께 매치해도 예쁘다. 누드핑크 컬러 미니스커트와 부티를 매치한 센스에도 박수를!


매혹적인 프린트의 향연, 아이비

마치 장미꽃이 엉킨 듯 보이는 프린트로 포인트를 준 브래지어와 강렬한 레오퍼드 프린트의 드로어즈를 매치한 아이비. 블랙과 핑크 컬러 매치로 매혹적인 분위기를 연출했다. 드로어즈의 리본 디테일마저 섹시한 느낌을 더한다.
글·권소희<더우먼동아 http://thewoman.donga.com 에디터 uiui0620@naver.com>
사진제공·게스 02-3449-4931 비비안 02-3780-1114 쎄씨 코스모폴리탄
0 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댓글쓰기 Copyright ⓒ 동아일보 & donga.com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0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
동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