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장공유
읽기모드공유하기

전국 올 첫「황사현상」…눈병 호흡기질환 『조심』

입력 1997-03-30 20:03업데이트 2009-09-27 01:07
글자크기 설정 레이어 열기 뉴스듣기 프린트
글자크기 설정 닫기
봄철의 불청객인 황사현상이 30일 오전 올들어 처음으로 전국에 나타났다. 기상청은 이날 오전 7시부터 9시 20분경까지 2시간여에 걸쳐 황사현상이 나타났으며 이로 인해 시정거리가 5∼12㎞밖에 안됐다고 밝혔다. 이번 황사는 2,3일전 중국 북부의 고비사막에서 발생, 기류를 타고 날아와 우리나라 전역에 영향을 미쳤다. 기상청은 황사현상이 4, 5월중 한두차례 더 발생할 것으로 예상했다. 위성사진 등의 분석에 의하면 황사현상이 한차례 일어날 경우 1백만t 가량의 흙먼지가 날아오르는 것으로 추정되고 있다. 직경 0.05㎜ 이하의 황사 흙먼지 속에는 미량의 구리 카드뮴 납 등 중금속이 포함돼 있어 눈병과 호흡기 질환을 일으키며 농작물의 생장에도 좋지 않은 영향을 미친다. 〈구자용 기자〉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많이 본 뉴스
문화
베스트 추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