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中외교부 “군사협력 중단은 주권국가 자주적 권리”
더보기

中외교부 “군사협력 중단은 주권국가 자주적 권리”

조유라 기자 입력 2019-08-24 03:00수정 2019-08-24 03:00
뉴스듣기프린트
트랜드뉴스 보기
한국 지소미아 파기 결정 관련 논평… CNN “한일 싸움에서 승자는 北-中” 한국의 한일 군사정보보호협정(GSOMIA) 파기에 대해 겅솽(耿爽) 중국 외교부 대변인은 23일 “대외적으로 군사안보 협력을 개시하거나 중지하는 것은 주권 국가의 자주적 권리”라고 밝혔다.

그는 이날 정례 브리핑에서 “지역 평화와 안정, 한반도 평화 프로세스 추진에 도움이 돼야 하며 제3자의 이익을 해치지 말아야 한다”고 말했다.

중국이 노골적으로 나서진 않았지만 한일 협정 파기를 계기로 한미일 동맹의 틈새를 파고들 가능성도 없지 않다. 올해 안으로 예상되는 시진핑(習近平) 중국 국가주석의 방한을 통해 사드(THAAD·고고도미사일방어체계) 보복 조치들을 풀면서 한중 관계에 변화를 줄 가능성도 없지 않다. 이런 기류를 감안한 듯 미국 CNN방송은 “한일 균열이 북한에 대응하는 안보 협력을 약화시키고 잠재적으로 중국에 승리를 안겨줄 수 있다”고 보도했다.

조유라 기자 jyr0101@donga.com
관련기사
#지소미아 파기#중국#한일 갈등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주요뉴스

1/3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