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북극곰’ 알론소, ML역사상 3번째로 홈런더비 2연속 챔피언

강홍구 기자 입력 2021-07-14 03:00수정 2021-07-14 03:04
공유하기뉴스듣기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투수들의 무덤’ 덴버 쿠어스필드, 올스타전 앞두고 홈런 더비 열려
페레스-소토 차례로 꺾고 결승행… 맨시니에 한개 앞선 23개로 우승
홈런 33개로 1위 달리는 오타니 1R 소토와 접전… 2차 연장 패배
소토는 158m 최장거리 신기록
뉴욕 메츠의 피트 알론소가 13일 미국 덴버 쿠어스필드에서 열린 메이저리그 올스타전 홈런 더비에서 2연패에 성공한 뒤 우승 트로피를 들고 기뻐하고 있다. 알론소는 볼티모어의 트레이 맨시니(22개)와의 결승전에서 홈런 23개를 쏘아 올리며 우승 상금 100만 달러(약 11억4000만 원)의 주인이 됐다. 덴버=AP 뉴시스
100만 달러(약 11억4000만 원)가 걸린 승부 앞에서도 피트 알론소(27·뉴욕 메츠)는 긴장 하나 없었다. 오히려 야구장에 울려 퍼지는 음악에 맞춰 계속 몸을 흔들었다. 보너스 1분 중 30여 초를 남겨 놓고도 우승을 확정짓는 23번째 홈런을 친 알론소는 자신의 별명(북극곰)처럼 가슴을 두드리며 포효했다. 켄 그리피 주니어(1998년, 1999년) 요에니스 세스페데스(2013년, 2014년)에 이어 역대 세 번째 2시즌 연속 홈런 더비 챔피언이 탄생하는 순간이었다.

알론소가 13일 미국 콜로라도주 덴버 쿠어스필드에서 열린 2021 메이저리그(MLB) 올스타전 홈런 더비에서 챔피언이 됐다. 알론소는 1라운드에서 캔자스시티 살바도르 페레스(35-28), 2라운드 워싱턴 후안 소토(16-15)를 꺾은 데 이어 결승전에서도 홈런 23개를 치며 볼티모어 트레이 맨시니(22개)를 제치고 정상에 섰다. 신인이던 2019년에 이어 2시즌 연속 홈런 더비 우승자가 됐다. 지난해에는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으로 올스타전이 열리지 않았다.

시즌 17홈런으로 전체 8명의 참가자 중 5번 시드를 받은 알론소는 1라운드에서만 35홈런으로 신기록을 세우며 기선을 제압했다. 맨시니와의 결승전에서도 최대 비거리 509피트(약 155m)에 최대 타구 속도 117마일(약 188km)의 홈런을 만들어내며 제한시간 3분(2분+보너스 1분) 중 약 30초를 남기고 여유 있게 우승을 확정지었다. 지난해 대장암 수술을 받고 그라운드로 돌아온 맨시니도 22홈런으로 분전했지만 끝내 알론소를 넘지 못했다. 알론소는 “내가 지구상의 최고 파워 히터라고 생각한다. 팬들을 위한 즐거운 쇼를 하는 내 꿈이 이뤄졌다”고 승리 소감을 밝혔다. 이날 홈런 더비 및 올스타전 공식 훈련에 참가한 모든 선수들은 1월 별세한 ‘홈런왕’ 행크 에런을 기리기 위해 그의 등번호인 44번이 새겨진 유니폼을 입었다.

해발 1600m의 고지대에 위치한 쿠어스필드는 다른 야구장에 비해 타구가 더 멀리 나가 ‘투수들의 무덤’으로 불린다. 이런 명성답게 소토는 이날 1라운드에서 520피트(약 158m) 홈런으로 비거리 신기록을 세우기도 했다. 2016년부터 공식 데이터 측정이 시작된 이후 2017년 에런 저지(뉴욕 양키스)가 세운 513피트 기록을 뛰어넘었다. 정규 시즌 경기 때는 비거리를 떨어뜨리기 위해 공인구를 습도 유지장치(휴미더)에 넣어 보관하지만 이날만큼은 화끈한 홈런쇼를 위해 장치를 쓰지 않았다.

주요기사
LA 에인절스의 오타니 쇼헤이는 후안 소토(워싱턴)와의 1라운드에서 2차 연장 끝에 패해 조기 탈락했다. 덴버=AP 뉴시스
한편 MLB 전체 홈런 1위(33개)로 기대를 모았던 일본인 타자 오타니 쇼헤이(LA 에인절스)는 1라운드 문턱을 넘지 못했다. 소토와의 1라운드 승부에서 22개, 1차 연장에서 6개로 동률을 기록한 오타니는 2차 연장에서 패해 탈락했다. 단 3차례씩 스윙 기회가 주어지는 2차 연장에서 소토는 홈런 3개에 성공한 반면 오타니는 첫 시도에서 땅볼을 치며 물러났다.

아쉬움을 남긴 오타니는 메인 무대를 기다리고 있다. 14일 같은 장소에서 열리는 올스타전에 그는 아메리칸리그(AL) 선발 투수이자 1번 지명 타자로 출전한다. MLB 사무국은 오타니가 마운드를 내려오더라도 지명타자 자리를 유지할 수 있도록 규정까지 바꿨다.

강홍구 기자 windup@donga.com기자페이지 바로가기>
#메이저리그 올스타전#피트 알론소#홈런 더비 챔피언
0 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댓글쓰기 Copyright ⓒ 동아일보 & donga.com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0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
동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