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대차, 전기차 구매 법인 대상 충전기 무상 대여

동아닷컴 정진수 기자 입력 2021-04-22 11:02수정 2021-04-22 11:23
공유하기뉴스듣기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현대자동차는 전기차 구매 법인을 대상으로 충전기 설치부터 사용, 보수 및 철거까지 전 과정을 책임지는 특화 서비스 ‘EV 충전 솔루션’을 운영한다고 22일 밝혔다.

이는 현대자동차가 전기차 충전 인프라 업체인 ‘에스트래픽’과 제휴해 전기차를 구매하는 법인 고객에게 충전기를 무상으로 대여해주고, 관리 및 충전 비용의 부담까지 해소해주는 전기차 구매 법인 특화 서비스다.

구체적으로 현대자동차와 에스트래픽은 ‘EV 충전 솔루션’ 이용 법인 고객을 대상으로 급속(100kW) 또는 완속(7kW) 충전기를 별도의 비용 없이 설치해주고, 약정기간 동안 무료로 대여해준다.

구매 대수에 따른 제한 없이 충전기 설치가 가능하며, 계약 기간 내 별도의 보수 및 관리 비용에 대한 부담 없이 약정기간인 5년 이내 특정 사용량만 충족시키면 되는 조건이다.

주요기사
급속 충전기의 경우 5년 이내 총 45만kWh(월평균 7500kWh, 165만 원 상당), 완속 충전기의 경우 5년 이내 총 2만 7천kWh(월평균 450kWh, 7만2000원 상당)를 사용하는 조건이다. 제공받은 약정 기간 내 사용량을 충족시키지 못한 경우 별도 페널티 없이 추가 5년 계약 연장도 가능하다.

단, 법인 택시 업체의 경우 주행량이 많은 점을 고려해 급속 충전기 사용 시 약정기간 내 총 42만kWh 사용 조건이 적용된다. 약정기간 5년(월평균 7000kWh) 또는 약정기간 7년(월평균 5000kWh) 중 유리한 것으로 선택하면 된다.

해당 약정량은 서비스를 통해 설치된 충전기 이외에도 국내에 위치한 에스트래픽 충전기와 한전 충전기 총 3502기에서 통합 정산이 가능하다는 점에서 법인 고객들의 개런티 부담은 더 줄어들 것으로 기대된다.

한편, 법인 고객이 충전기를 공용 개방한다는 조건 아래 정부 보조금을 지원받을 경우에는 특정 사용량을 충족시켜야 한다는 조건 없이도 충전기 이용이 가능하다.

서비스를 이용하는 법인 고객은 사업장에 설치된 충전기를 포함해 국내에 설치된 에스트래픽 충전기를 환경부 고시금액 기준 급속 충전기는 10%, 완속 충전기는 20% 할인된 요금으로 이용할 수 있다. 한전 충전기도 급속·완속 충전기 모두 10% 할인된다.

또한 현대자동차는 에스트래픽과 함께 서비스를 이용하는 법인 고객을 대상으로 최초 1회에 한해 에스트래픽 마일리지 10만 포인트 혜택도 함께 제공하한다. 신청 법인의 충전 정보를 실시간으로 제공하는 등 빠르고 편리한 충전을 위한 다양한 서비스를 제공할 계획이다.

현대차 관계자는 “정부의 친환경차 확대 정책에 맞춰 당사 EV 차량을 구매하는 법인 고객들을 위해 차별화된 충전 솔루션을 준비했다”며 “앞으로도 전기차 라이프를 더욱 특별하게 만들어줄 다양한 서비스를 제공하기 위해 노력할 것”이라고 말했다.

동아닷컴 정진수 기자 brjeans@donga.com
0 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댓글쓰기 Copyright ⓒ 동아일보 & donga.com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0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
동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