구본준 고문의 LG신설지주, 사명 ‘LX홀딩스’로 바꾸기로

홍석호 기자 입력 2021-03-12 03:00수정 2021-03-12 03:16
공유하기뉴스듣기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구본준 LG 고문이 그룹에서 분리해 나가는 지주사의 사명이 ‘LX홀딩스’로 확정됐다. LG상사, LG하우시스, 실리콘웍스 등을 아우르는 그룹 명칭은 ‘LX그룹’이 된다.

㈜LG는 11일 분할하는 신설 회사의 사명을 ‘LG신설지주’에서 ‘LX홀딩스’로 정정한다고 공시했다. 26일 예정된 주주총회에서 사명을 최종 확정한 뒤 5월 1일 분할한다. 앞서 ㈜LG는 ‘LX’의 상표 및 이미지와 ‘LX하우시스’ ‘LX판토스’ ‘LX MMA’ 등의 상표권을 출원한 바 있다.

고 구본무 LG그룹 회장의 동생인 구 고문이 이끄는 LX그룹은 LG상사를 중심으로 다양한 사업을 영위할 것으로 보인다. LG상사는 24일 주주총회에서 사업 목적을 추가하는 정관 변경 안건을 다룬다.


홍석호 기자 will@donga.com기자페이지 바로가기>
주요기사

#구본준#lg신설지주#lx홀딩스
0 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댓글쓰기 Copyright ⓒ 동아일보 & donga.com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0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
동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