그린웨일글로벌 “생분해 바이오플라스틱 기술 개발…화장품 용기 등 제품화”

박해식 동아닷컴 기자 입력 2021-01-25 13:50수정 2021-01-25 13:54
공유하기뉴스듣기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그린웨일글로벌(대표이사 황지영, 윤태균)은 카사바, 옥수수 등 친환경 원료를 활용한 바이오 생분해 플라스틱 기술을 개발해 화장품 용기 등 제품화에 성공했다고 25일 밝혔다. 100% 생분해되는 재질을 혼합해 퇴비화가 가능하기에 전 세계적 이슈인 플라스틱 쓰레기 문제에서 자유롭다는 것.

그린웨일글로벌에 따르면 값이 비싼 생분해성 플라스틱 재료인 PLA에 카사바 전분을 배합, 내구성은 높이고 가격은 낮춘 생분해성 플라스틱을 개발하였다. 이는 한국과 베트남의 자체 연구소에서 이화여대 화학과와 호치민 자연과학대 교수들로 이루어진 연구진이 10여 년의 연구 끝에 얻은 결과다. 기존 생분해성 플라스틱 원료에 카사바 전분을 최대 70%까지 직접 배합하는 제조기술은 강한 내구성을 구현할 수 있으며, 재생사용도 가능하다. 이러한 기술력을 인정받아 2020년 한국과 미국에서 원료 제조방법 및 재생가능 한 친환경 생분해성 플라스틱으로 특허를 취득하였다. 또한 환경부로부터 환경표지인증서(EL724)와 유럽의 권위 있는 생분해 인증기관인 TUV AUSTRIA의 ‘OK Compost’ 인증도 취득했다.

회사 관계자는 “2020년 상반기에 국내 최초로 재활용 봉투, 빨대, 식기류와 같은 생분해성 일회용품부터 화장품용기와 옷걸이처럼 견고한 생분해성 플라스틱을 생산하며 성공적인 첫 도약을 했다”고 말했다.

그는 이어 “또한 이시스코스메틱스와의 화장품용기개발 MOU를 시작으로 주요 패션 및 화장품 업체들과 제품테스트를 진행한 결과 제품공급으로 이어지는 성과를 올리고 있다”며 “소비재 제품에서 산업재 제품까지 적용 가능한 제품군을 확대해 나가고 있다”고 덧붙였다.

주요기사

박해식 동아닷컴 기자 pistols@donga.com
오늘의 핫이슈
0 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댓글쓰기 Copyright ⓒ 동아일보 & donga.com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0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
동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