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한 마을호텔 18번가’ 개장

동아일보 입력 2020-05-20 03:00수정 2020-05-20 03:00
공유하기뉴스듣기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강원 정선군 고한읍에 주민 주도 자생적 도시재생 모델인 ‘고한 마을호텔 18번가’가 19일 개장했다. 국토교통부 소규모 재생 사업에 선정된 사업으로 빈집을 수리해 호텔 객실로 활용하고 지역 상가를 호텔 편의시설과 레스토랑으로 사용한다.


정선군 도시재생지원센터 제공
주요기사

#고한 마을호텔 18번가#정선

0 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댓글쓰기 Copyright ⓒ 동아일보 & donga.com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0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
동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