읽기모드공유하기
동아경제|경제

[프랑크푸르트 모터쇼]독일 공대, 벨로스터 닮은 콘셉트카 ‘인에코’ 공개

입력 2013-09-06 14:54업데이트 2013-09-11 13:44
글자크기 설정 레이어 열기 뉴스듣기 프린트
글자크기 설정 닫기
독일 드레스덴 공과대학이 만든 콘셉트카 ‘인에코(InEco)’가 오는 12일 열리는 프랑크푸르트모터쇼에서 최초로 공개된다.
사진출처=카스쿠프

미국 자동차 전문 매체 카스쿠프는 5일(현지시간) 독일 드레스덴 경량 공학·고분자 기술 공과대학(Dresden Institute of Lightweight Engineering and Polymer Technology)이 자체 개발한 전기 콘셉트카를 모터쇼에서 공개한다고 보도했다.

콘셉트카는 배터리를 이용해 움직이는 스포티한 소형 쿠페 모델로 외관의 전체적인 모습은 현대차 벨로스터를 닮았고 후면은 폴크스바겐 시로코와 흡사하다.

콘셉트카는 전장 4200mm, 전폭 1870mm, 전고 1400mm 크기이고, 가볍고 강도 높은 탄소섬유강화 플라스틱으로 차체를 구성해 리튬이온 배터리팩 무게까지 합쳐도 차량 중량은 900kg에 불과하다.

이 차는 90kW 전기 모터를 탑재해 정지 상태에서 100km/h까지 7.5초에 도달하며, 최고속도 160km/h로 달린다. 또한 한 번 충전으로 주행 환경에 따라 최고 140km까지 주행할 수 있다.

이다정 동아닷컴 인턴기자 dajung_lee@naver.com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댓글 0
닫기
많이 본 뉴스
최신기사
베스트 추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