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늘의 날씨/3월11일]코끝의 봄기운이 애교스럽습니다

입력 2006-03-11 03:09수정 2009-10-08 12:39
공유하기뉴스듣기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경기 강원영서는 새벽 한때, 남부는 오후 늦게 비가 조금 오겠다. 아침 최저 2∼9도, 낮 최고 8∼17도.

“열심히 일한 당신, 쉬어라”고 말씀드리기엔 코끝의 봄기운이 고양이처럼 애교스럽습니다. 그러나 흐리고 황사까지 예상되는 이번 주말에는 집 안에서 ‘아무것도 하지 않을 자유’를 권합니다. 어린이 노래 ‘머리 어깨 무릎 발 무릎 발’처럼 주 중 스트레스로 인해 몸 구석구석이 고단하지는 않나요. 때로는 ‘의도된 게으름’이 보약보다 좋을 듯합니다.

김선미 기자




0 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댓글쓰기 Copyright ⓒ 동아일보 & donga.com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0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
동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