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프로야구]현대 위재영 "나도 억대 스타"

입력 2001-03-02 17:11수정 2009-09-21 04:18
공유하기뉴스듣기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프로야구 현대는 2일 마무리투수 위재영과 지난해보다 5천만원 오른 1억2천500만원에 재계약했다.

위재영은 지난해 54경기에 등판, 3승 2패 39세이브를 기록하며 팀의 한국시리즈우승에 큰 역할을 했다.

이로써 현대는 대상 선수 52명중 박재홍, 박종호 등 6명을 제외한 46명과 재계약했다.




0 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댓글쓰기 Copyright ⓒ 동아일보 & donga.com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동영상